1차 분류 관리

2차 분류 관리

도서 등록

도서 리스트

신간도서 관리

언론서평 관리

저자관리

독자관리

팝업관리

클릭통계분석

방문자통계

홈페이지 바로가기

 

 

도서 정보

HOME

 

Main > 청홍 > 한의학

 

   

 ◈ 황제내경 하 영추

 

 저   자

 이케다 마사카즈 저 | 이정환 역

 발행일

 2009-12-11

 정   가

 20000

 페이지

 384

 ISBN

 978-89-90116-15-4

 판   형

 A5

 간략 소개

 《황제내경》 중 각론편이라고 할 수 있는 『황제내경(하)(영추)』. 이 책은 인체와 경락, 경혈 여러 병증 등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또한 이 책에는 경락의 흐름과 임상에 곧바로 응용할 수 있는 자법(刺法)에 관한 내용과 기(氣), 혈(血), 영(榮), 위(衛)에 관한 내용이 상세하게 기록되어 있으며 고대 동양의 해부학 지식을 접할 수 있다.

 도서 소개

실이란 지나치게 충실한 상태, 물질이 고였거나 막힌 상태, 열을 띤 상태라고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근육이 긴장하여 욱신거리고 쑤시며 열기를 느낀다고 하자. 그 부위에 사법을 가하면 근육의 긴장이 풀리고 열기와 통증이 사라진다. 그러나 실한 경우에 보법을 가하면 증세는 더 나빠진다.
-구침십이원(九鍼十二原)

상극 관계란 간장은 비장을 이기고, 비장은 신장을 이기고, 신장은 심장을 이기고, 심장은 폐장을 이기고, 폐장은 간장을 이긴다는 것이다. 여기에서 이긴다는 말은 극한다는 뜻이다.
일례로 간장은 항상 비장의 활동을 억제한다고 생각할 수 있다. 또한 간장은 항상 비장으로부터 무엇인가를 빼앗아서 그것에 의해 활동한다. 비장은 피를 만드는데 간장이 근육을 움직이려면 피가 필요하다. 따라서 간장이 활동하면 할수록 비장으로부터 많은 피를 빼앗아야 한다. 이것을 간장은 비장에 이긴다고 표현한 것이다.
-사기장부병형(邪氣藏府病形)

손으로 누를 때에 통증이 강하면 얕은 부위의 통증이므로 침을 깊이 찌르지 말아야 한다. 손으로 누를 때에 기분이 좋아지면 만성적(慢性的)인 통증이다. 이때는 침을 찌른 상태에서 오랜 시간 그대로 놓아두어야 한다. 약간 깊이 찌르는 것은 상관없지만, 너무 강하게 자극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손으로 누를 때에 통증에 아무런 변화가 없으면 깊은 부위의 병이다.
-종시(終始)

수태양소장경의 허실증(虛實症)은 비장이 허할 때에 나타난다. 따라서 비장을 보하고 동시에 수태양소장경을 보사한다. 맥이 강하거나 수태양소장경을 누를 때에 통증을 느끼면 사한다. 맥이 약하거나 수태양소장경을 누를 때에 편안한 느낌이 들면 보한다.
-경맥(經脈)

족삼리는 변비, 설사, 위장병을 치료할 때도 널리 이용된다. 족삼리에 침을 놓으면 위장에 열이 있을 때에 효과가 잘 나타난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따라서 변비나 설사가 열성(熱性)인지 한성(寒性)인지 잘 파악한 뒤에 치료해야 한다.
-사시기(四時氣)

열병에 걸려 몸이 무겁고, 뼈가 아프고, 귀가 들리지 않고, 눈이 감기면 열병 치료혈 중에서 뼈하고 관련이 있는 경혈을 선택하여 치료한다. 식욕이 없고, 이를 갈고, 귀가 청색을 띠면 족소음신경을 치료한다. 이 방법으로도 효과가 없을 때는 족태음비경을 치료한다.
-열병(熱病)

환자를 치료할 때는 반드시 주증과 객증을 확인해야 한다. 문진이나 맥진을 통해서 질병의 원인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주증은 변하지 않는 증상, 객증은 변하는 증상이라고 할 수 있다. 치료할 때는 주증은 음경(陰經)을 이용하고, 객증은 양경(陽經)을 이용하면 증상이 사라진다. 주증과 객증을 확인하면(일부를 제외하고), 먼저 본치법으로 그 원인을 제거한 다음에 표치법을 가한다.
-병본(病本)

수곡해(水穀海): 위장은 음식물이 모이는 수곡의 바다이다. 수곡해가 실하면 배가 부어오르고, 허하면 빈속인데도 음식물을 섭취할 수 없다. 이때의 치료혈은 기충(氣衝)과 삼리(三里)이다.
-해론(海論)

외부로부터 흘러든 청기와 소장에서 만들어진 탁기 속에 있는 청기가 폐장에서 만나 양기로 변하여 온몸으로 공급된다. 이것은 오장의 기(氣)가 된다. 또한 청기 중에서 나온 탁기는 하행하여 신장에 저장된다. 이것을 음기, 또는 정기라고 한다.
-음양청탁(陰陽淸濁)

인체 기혈의 운행과 자연계의 기 운행이 조화를 이루는지 그렇지 않은지는 맥을 통해서 알 수 있다. 맥의 상태는 계절에 따라 변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여름에는 혈관이 확장하므로 맥이 크고 굵게 나온다. 이때는 손가락을 맥 부위에 대는 것만으로도 알 수 있다. 그러나 여름에 맥이 가늘어서 손가락을 누르지 않으면 확인할 수 없으면 역의 상태라고 말할 수 있다.
-역순(逆順)

여러 차례 치료해야만 기가 움직이는 환자는 음기가 많고 양기가 적기 때문이다. 원래 양기는 떠 있고 음기는 가라앉아 있는데, 음기가 많으면 양기가 떠오를 수 없다. 따라서 여러 차례 치료해야 그 반응이 나타난다.
-행침(行鍼)

 저자 소개

 저자 이케다 마사카즈 (池田政一)
1945년 에히메(愛媛)현 출생. 1968년 메이지(명치) 동양의학원 침구과 졸업.
1969년 한약 재료상 면허 취득.
현재 침구치료원, 한약 전문점 개설. 일본 한방교류회 이사, 에히메현 약업협회 이사,
한방연구동인 '음양회' 회장.
[주요저서]
《도해침구의학입문》, 《영추靈樞》, 《상한론傷寒論》,《난경難經》,《금궤요략金?要略》 《고전을 공부하는 방법》, 《전통침구치료법》등이 있음.

역자 이정환
경희대 경영학과, 인터컬트 일본어학교 졸업.
현재 소설가, 일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면서 동양철학과 종교학에도 조예가 깊어 역학 칼럼니스트로도 활동함.
[주요역서]
《스푸트니크의 연인》, 《여자들의 지하드》, 《티벳 사자의 서》, 《진리》 등이 있음.
[주요저서]
《얼굴 보고 사람 아는 법》과 장편소설 《침묵의 승부사》가 있음.

 목 차

 

  • 책머리에/읽고 또 읽으면 이해가 넓어진다

    01. 구침십이원(九鍼十二原) ? 치료와 경혈
    02. 본수(本輸) ? 경혈과 생리
    03. 소침해(小鍼解) ? 치료에서의 주의
    04. 사기장부병형(邪氣藏府病形) ? 맥과 병증
    05. 근결(根結) ? 치료 방법
    06. 수요강유(壽夭剛柔) ? 음양과 치료
    07. 관침(官鍼) ? 자법
    08. 본신(本神) ? 생리와 병증
    09. 종시(終始) ? 증상과 치료 방법
    10. 경맥(經脈) ? 경락과 병증
    11. 경별(經別) ? 경락의 흐름
    12. 경수(經水) ? 자법
    13. 경근(經筋) ? 병증과 치료 방법
    14. 골도(骨度) ? 골도법
    15. 오십영(五十營) ? 생리
    16. 영기(營氣) ? 생리
    17. 맥도(脈度) ? 경락과 생리
    18. 영위생회(營衛生會) ? 생리
    19. 사시기(四時氣) ? 병증과 치료 방법
    20. 오사(五邪) ? 병증과 치료
    21. 한열병(寒熱病) ? 병증과 치료
    22. 전광(癲狂) ? 병증과 치료
    23. 열병(熱病) ? 병증과 치료
    24. 궐병(厥病) ? 병증과 치료
    25. 병본(病本) ? 치료 방법
    26. 잡병(雜病) ? 병증과 치료
    27. 주비(周?) ? 병리와 병증
    28. 구문(口問) ? 병리
    29. 사전(師傳) ? 진찰 방법
    30. 결기(決氣) ? 생리와 병증
    31. 장위(腸胃) ? 해부
    32. 평인절곡(平人絶穀) ? 생리
    33. 해론(海論) ? 병증
    34. 오란(五亂) ? 병증과 치료
    35. 창론(脹論) ? 병증
    36. 오륭진액별(五?津液別) ? 생리
    37. 오열오사(五閱五使) ? 망진
    38. 역순비수(逆順肥瘦) ? 자법과 충맥
    39. 혈락론(血絡論) ? 자락법
    40. 음양청탁(陰陽淸濁) ? 생리
    41. 음양계일월(陰陽繫日月) ? 음양론
    42. 병전(病傳) ? 치료 방법
    43. 음사발몽(淫邪發夢) ? 병리
    44. 순기일일분위사시(順氣一日分爲四時) ? 오행
    45. 외췌(外?) ? 논설
    46. 오변(五變) ? 병리
    47. 본장(本藏) ? 생리와 진단
    48. 금복(禁服) ? 인영맥구진법
    49. 오색(五色) ? 망진법
    50. 논용(論勇) ? 생리
    51. 배수(背輸) ? 경혈과 뜸을 뜨는 방법
    52. 위기(衛氣) ? 생리와 치료 경혈
    53. 논통(論痛) ? 생리
    54. 천년(天年) ? 생리
    55. 역순(逆順) ? 침을 찌르는 방법
    56. 오미(五味) ? 양생법
    57. 수창(水脹) ? 병증
    58. 적풍(賊風) ? 병인
    59. 위기실상(衛氣失常) ? 치료 방법
    60. 옥판(玉版) ? 병증
    61. 오금(五禁) ? 자법
    62. 동수(動輸) ? 생리
    63. 오미론(五味論) ? 양생법
    64. 음양이십오인(陰陽二十五人) ? 생리
    65. 오음오미(五音五味) ? 경락
    66. 백병시생(百病始生) ? 병인과 병증
    67. 행침(行鍼) ? 생리
    68. 상격(上膈) ? 병리
    69. 우에무언(憂?無言) ? 병리와 치료
    70. 한열(寒熱) ? 병리
    71. 사객(邪客) ? 생리
    72. 통천(通天) ? 병리와 병증
    73. 관능(官能) ? 치료 방법
    74. 논질진척(論疾診尺) ? 진단법
    75. 자절진사(刺節眞邪) ? 치료 방법
    76. 위기행(衛氣行) ? 생리
    77. 구궁팔풍(九宮八風) ? 병인
    78. 구침론(九鍼論) ? 병인과 증상
    79. 세로론(歲露論) ? 운기
    80. 대혹론(大惑論) ? 병리
    81. 옹저(癰疽) ? 생리와 병리

    편집을 마치며/날카로운 관찰과 풍부한 경험이 생생
  •  출판사 서평

     《황제내경》 중 각론편이라고 할 수 있는 《영추》를 일반인도 이해하기 쉽게 풀어 써놓은 책이다. 《소문》이 기초 개념 설명에 충실하다면 《영추》는 인체와 경락, 경혈 여러 병증 등에 대한 해설이 더 구체적이다. 

    1. 음기와 양기의 활동을 설명 
    《영추》에는 경락의 흐름과 임상에 곧바로 응용할 수 있는 자법(刺法)에 관한 내용과 기(氣), 혈(血), 영(榮), 위(衛)에 관한 내용이 상세하게 기록되어 있다. 음기와 양기의 활동을 이해하고 약방문을 내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읽어야 하는 책이다. 

    2. 황제내경 하 영추 원문 수록 
    《영추》는 《소문》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 《영추》는 《소문》에서 설명했던 기초 개념을 바탕으로 생리, 병리, 경락과 경혈 등을 보다 구체적으로 설명하고 있다. 즉, 《소문》과는 총론, 각론의 관계에 있다고 할 수 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먼저 《소문》의 내용을 숙지하면 《영추》를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전편인 《소문》과 마찬가지로 원문을 같이 실어 《영추》의 본래 문장을 읽어볼 수 있게 했다. 

    3. 고대 동양의 해부학 지식 
    일부 편에서는 사람의 내장기관을 설명한다. 각 내장기관의 크기, 무게와 위치를 기술한 대목인데, 각 장기의 비율이 현대 해부학 자료와 큰 차이가 없다. 옛 동양의 해부학 지식의 단편을 보여주는 것으로 흥미로운 부분이기도 하다. 

     신간 여부

     신간

      도서 상태

     정상출고

     교보문고

     인터넷 서점에 등록된 도서정보 확인

     Yes24

     인터넷 서점에 등록된 도서정보 확인

     인터파크

     인터넷 서점에 등록된 도서정보 확인

     알라딘

     인터넷 서점에 등록된 도서정보 확인

     11번가

     인터넷 서점에 등록된 도서정보 확인